신정동 보람쉬움아파트(32평)

0 3059
헤링본 시공으로 스타일과 깊이감을 더한 집,
신정보람쉬움 32평 아파트 인테리어기
바닥은 인테리어에서 가장 밑바탕이 되는 부분인 만큼 공간의 분위기를 좌우하는 요소예요. 집안에 대단한 디자인 요소가 없더라도 바닥재 하나만 잘 선택하면 분위기를 180도 바꿀 수 있습니다. 특히 어떤 시공법을 적용하느냐에 따라 같은 바닥재라도 다른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데요, 오늘 소개할 홈데이원의 시공사례는 헤링본 시공으로 공간에 깊이감을 더해 눈길이 가요.

준공된 지 15년 된 신정보람쉬움 아파트 현장은 화이트와 골든 티크 타입의 마루, 헤링본 시공이 만나 세련된 무드로 재탄생했습니다. 고객님의 예산에 맞춰 어떻게 공간이 변화했는지 함께 살펴보세요!

portfolio_180211_01.jpg

portfolio_180211_map.jpg

[아파트 정보]
-이름: 신정동 신정보람쉬움
-위치: 서울시 양천구 오목로35길 5
-면적: 107㎡
-준공연월: 2003년 1월

[공사 정보]
-공사기간: 15일
-공사범위: 전체공사(확장 및 창호 제외)

portfolio_title_before.jpg
보람쉬움 아파트 현장은 기존 거주자였던 노부부의 생활습관으로 인해 곳곳에 곰팡이가 슬어 있었어요. 장롱이 있었던 벽면이나 마루, 장판 밑 부분 등… 평소에 자주 환기를 시켜주지 않아 생긴 습기 때문에 곰팡이가 슬고, 벽면과 바닥 표면이 변색되어 있었습니다. 홈데이원에 인테리어를 의뢰한 고객 님은 다시 결로 현상이 발생하지 않도록 공간마다 꼼꼼하게 마감하기를 부탁하셨고, 전체적으로 헤링본 타입의 강마루 시공과 주방쪽은 타일 시공을 통해 포인트를 주고 싶어 하셨어요.

하지만, 예산이라는 문제가 하나 남아 있었어요. 헤링본은 일반 마루 시공보다 비용이 더 들기 때문! 헤링본 시공에 타일까지, 고객님의 예산과 스타일을 포기할 수 없었던 홈데이원은 아래와 같이 제안했습니다.

portfolio_180211_02.jpg

portfolio_180211_03.jpg

portfolio_180211_04.jpg

portfolio_180211_05.jpg

신정보람쉬움 아파트 인테리어 포인트
  • 1. 거실에만 강마루로 헤링본 시공, 침실은 장판으로 대체하기
  • 2. 어린 아이를 둔 가족이 살 집인 만큼 상이한 마감재에 따라 생기는 단차는 최대한 없애기
  • 3. 안방에 파티션을 둬 침실과 작은 서재로서의 공간을 구분하기
  • 4. 결로 현상이 생긴 곳은 벽체를 걷어내고 재시공하기
portfolio_title_after.jpg
거실의 전체적인 모습은 포인트 컬러 없이 화이트만으로 미니멀하게 완성되었어요. 덕분에 헤링본 타입으로 시공한 골든 티크 강마루 바닥이 더욱 돋보이는 느낌이죠. 화이트와 우드 톤의 기본 디자인과 색상이지만, 헤링본 패턴만으로도 공간이 더욱 풍부하고 깊어 보이는 효과가 있습니다. 벽걸이 TV가 설치된 벽면은 최대한 심플하게 유지하되 할로겐 조명으로 집중도를 높이도록 만들었어요. 인터폰이 있는 반대편은 인터폰 부분만 몰딩이 가미된 아트월을 만들어 포인트를 줬습니다.

portfolio_180211_06.jpg

portfolio_180211_07.jpg

portfolio_180211_08.jpg

거실과 주방부 사이의 벽면은 원래 수납장을 둬서 짐만 쌓이던 공간이었는데요, 고객님은 액자 등을 두어 인테리어적으로 공간을 활용하고 싶어 하셨어요. 이에 어떤 가구나 액자를 놓더라도 포인트가 수 있도록 할로겐 조명으로 집중도를 높였습니다.

portfolio_180211_09.jpg

보람쉬움아파트의 주방은 내추럴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무드를 이어가고 있어요. 다이닝 테이블을 놓기 애매한 자리 때문에 벽면의 판넬과 이어지는 아일랜드 식탁을 별도로 제작해 공간 활용도를 높이는 동시에 주방과 거실을 자연스럽게 구분할 수 있도록 유도했어요. 까라라 타일과 화이트&그레이 컬러로 차가워 보일 수 있는 주방 분위기를 패턴이 돋보이는 목재 아일랜드가 따스하게 바꿔주며 중심을 잡아주고 있습니다.

portfolio_180211_10.jpg

portfolio_180211_11.jpg

portfolio_180211_12.jpg

일자형 주방은 화이트 컬러의 상부장으로 개방감을 주었고, 차콜 컬러의 하부장과 그레이 상판을 택해 모던한 스타일의 주방으로 완성했어요.

portfolio_180211_13.jpg

portfolio_180211_14.jpg

portfolio_180211_15.jpg

안방은 침실 겸 작은 서재로 사용될 예정이에요. 늦은 밤에도 업무를 보는 일이 많은 남편은 침실과 서재 공간을 분리할 수 있는 가벽을 세우길 원하셨어요. 가벽 때문에 침실이 좁아 보이지 않도록 상부는 아쿠아 유리를 넣어 개방감을 유지했고, 침대 헤드 부분과 책상 쪽 벽면은 블루 톤의 벽지를 사용해 포인트를 주었어요.

portfolio_180211_16.jpg

portfolio_180211_17.jpg

portfolio_180211_18.jpg

안방과 아이방, 드레스룸은 각 방의 용도에 맞춰 벽지 컬러를 달리했고, 드레스룸의 경우 차콜 컬러의 붙박이장을 제작해 공간 활용도를 높였답니다.

portfolio_180211_19.jpg

portfolio_180211_20.jpg

portfolio_180211_21.jpg

블랙&화이트의 모던한 스타일로 연출된 공용 욕실은 대림바스의 캐주얼 패키지가 적용되었어요.

portfolio_180211_22.jpg

블랙과 차콜 컬러가 중심이 된 현관은 답답함이 덜하도록 슬림형 3연동 중문을 사용해 개방감을 높였습니다.

portfolio_180211_23.jpg

portfolio_180211_24.jpg

베이직라인스타일